단국대 분쟁해결연구센터, ‘갈등관리 최고 전문가과정’ 신설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3/12/05 [13:14]

단국대 분쟁해결연구센터, ‘갈등관리 최고 전문가과정’ 신설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3/12/05 [13:14]

▲ 분쟁해결연구센터 갈등관리 최고전문가 과정 수강생 모집 포스터     ©수원화성신문

 

단국대 분쟁해결연구센터(센터장 가상준)가 사회와 조직의 갈등을 예방하고 합리적으로 해결하는 전문가 양성을 위한 ‘갈등관리 최고 전문가 과정’을 신설했다.

 

수강생 모집기간은 12월 29일이며, 수업은 내년 1월부터 6월까지(24주) 매주 금요일(3시간 수업) 총 70시간에 걸쳐 진행된다. 수강 신청은 단국대 분쟁해결연구센터 홈페이지(https://dcdrprofessional.org/)에서 가능하다.

 

교육 내용은 △갈등관리의 법제도적 절차 △갈등관리 시스템 활용법 △참여적 의사결정기법 등 이론강의와 △협상법 실습 △갈등조정과정 실습 등 갈등관리와 해결에 필요한 이론과 실무 중심의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을 수료하면 갈등관리전문가 자격 시험 응시 기회가 부여되며, 공공갈등 연구과제 진행, 갈등관리 교육강사, 지자체 등의 공공갈등조정관 등 다양한 분야로 진출할 수 있다.

 

교강사진은 국내 갈등관련 최고 수준의 이론과 실무경험을 갖춘 가상준 교수(단국대 정치외교학과), 김학린 교수(단국대 경영대학원 협상학과), 채종헌 한국행정연구원 선임연구위원, 김미경 대표(갈등치유&플랫폼 너울), 주건일 서울YMCA 이웃분쟁조정센터장 등이 참여한다.

 

가상준 센터장은 “현대사회는 상호간 이해관계가 복잡하게 얽혀있어 각종 갈등이 빈발하고 있다”며 “교육과정을 통해 갈등과 분쟁을 합리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전문지식과 경험을 갖춘 전문가를 양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단국대 분쟁해결연구센터는 지난 2014년 국무조정실 지정 갈등관리연구기관으로 지정됐다. 센터는 중앙정부, 지자체,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다수의 연구 수행 및 갈등관리 담당자 대상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정부 갈등관리시스템 현황 및 개선방안 연구(대통령비서실,2019)」등 70여 건의 연구를 수행하며 한국 사회 갈등관리를 선도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경기아트센터, Remember, 낭만드림 콘서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