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한 미스터 토일렛을 기억합니다”

㈔심재덕기념사업회, 12주기 맞아 온라인으로 추모할 수 있는 영상 공개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1/01/13 [14:19]

“영원한 미스터 토일렛을 기억합니다”

㈔심재덕기념사업회, 12주기 맞아 온라인으로 추모할 수 있는 영상 공개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1/01/13 [14:19]

▲ 고(故) 심재덕 전 수원시장의 온라인 추모 웹자보. 수원시 제공

 

수원시를 화장실문화 발상지로 만들어낸 ‘미스터토일렛’ 고(故) 심재덕 전 수원시장을 기억하고 추모하는 온라인 영상이 공개됐다.

 

㈔미스터토일렛심재덕기념사업회는 오는 14일 심재덕 전 수원시장의 12주기를 맞아 추모영상을 만들어 13일 공개했다.

 

해우재 홈페이지에 게시된 추모영상은 5분49초 동안 심 전 시장의 발자취와 업적을 돌아보는 내용이 담겼다.

 

특히 영상 도입부에는 심 전 시장이 “늘 웃는 한 해가 되길 바란다. 힘들더라도, 짜증이 나더라도, 여러분들이 웃을 때 얼굴 표정과 가정부터 사회가 맑아진다고 생각한다”고 새해 덕담을 하는 생전 모습도 볼 수 있다.

 

이어 현장 곳곳을 누비던 심 전 시장의 발자취와 세계 곳곳으로 퍼져나간 화장실문화운동의 성과, 이전의 추모행사 등의 사진자료를 감상할 수 있다.

 

㈔미스터토일렛심재덕기념사업회는 매년 심 전 시장의 기일에 추모식을 진행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온라인 추모를 기획했다.

 

추모영상은 해우재 홈페이지(https://www.haewoojae.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화장실문화운동을 세계에 전파하며 수원을 화장실문화운동의 중심지로 만든 심 전 시장은 수원시장 퇴임 후에도 화장실문화운동에 심혈을 기울였다.

 

특히 세계화장실협회(WTA) 창립을 기념해 30여 년간 살던 집을 허물고, 그 자리에 변기모양을 본뜬 '해우재'를 지었으며, 유족들은 2009년 해우재를 수원시에 기증했다.

 

현재 수원시는 이를 '화장실문화전시관'으로 시민들에게 무료 개방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이상후 수원도시공사 사장, ‘고맙습니다 필수노동자’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