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성복도서관, ‘다국어 책크인’ 강연 마련

관내 초등학생 누구나 참여 가능…19일부터 강의별 선착순 50명 접수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1/10/18 [16:16]

용인시 성복도서관, ‘다국어 책크인’ 강연 마련

관내 초등학생 누구나 참여 가능…19일부터 강의별 선착순 50명 접수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1/10/18 [16:16]

 

용인시 성복도서관이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온라인 강연‘다국어 책크인(Check-In)’을 진행한다.

 

경희대학교 국제지역연구원과 협업해 마련한 이번 강연은 스페인과 프랑스, 일본, 중국, 미국 등 5개국의 책을 통해 현지의 문화를 만날 수 있는 시간으로 꾸며진다.

 

강연은 ‘스페인어권 국가의 문화와 전통’(황수현 경희대학교 스페인어학과 교수·10월29일)을 시작으로 ▲‘프랑스로 여행을 떠나요’(김민채 경희대학교 프랑스어학과 조교수·11월2일) ▲‘가까운 이웃나라, 일본을 소개합니다’(김석희 경희대학교 국제지역연구원 연구교수·11월3일) ▲‘중국어로 배우는 중국’(김이슬 하얼빈이공대학 한국어학과 교수·11월4일) ▲‘즐겁게 배우는 영어와 문화’(조이스 박 영어교육가·11월9일) 순으로 진행된다.

 

접수는 19일 오전 10시부터 용인시 도서관사업소 홈페이지에서 진행하며, 각 강연당 선착순 50명을 모집한다.

 

성복도서관 관계자는 “여행을 할 때 체크인이라는 절차가 빠지지 않는 것처럼 이번 강의를 통해 현지를 여행하는 기분을 느낄 수 있도록 책크인이라는 이름을 지었다”며 “학생들이 외국어에 대한 두려움을 떨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겨울은 밖으로 헛눈 팔지 않고 안으로 귀기울이면서 여무는 계절”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