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노동위원회, 행감 앞두고 경기경제자유구역청 현장 방문

유지애 기자 | 기사입력 2021/10/21 [16:36]

경제노동위원회, 행감 앞두고 경기경제자유구역청 현장 방문

유지애 기자 | 입력 : 2021/10/21 [16:36]

▲ 경제노동위원회는 21일 경기경제자유구역청을 방문해 주요 현안을 청취하고, 포승지구 사업장을 시찰했다. 경기도의회 제공     ©수원화성신문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위원장 이은주, 더불어민주당, 화성6)는 21일(목), 2021년 행정사무감사에 대비해 경기경제자유구역청을 방문하여 주요 현안을 청취하고, 포승지구 사업장을 시찰하는 시간을 가졌다. 

 

경기경제자유구역청(이하 경기청)은 외국인투자기업의 경영환경과 생활여건을 개선하고, 각종 규제완화를 통한 기업의 경제활동 자율성과 투자유인을 최대한 보장하여 외국인 투자를 적극적으로 유치하기 위한 도내 특별경제구역을 관할하는 기관으로, 포승지구와 현덕지구, 시흥 배곧지구로 나누어 개발·운영되고 있다. 

 

경제노동위원회 위원들은 평택항마린센터를 방문하여 경기청 주요업무 및 2022년 본예산 편성방향을 보고받으며 기관 운영현황 및 주요사업을 파악하였으며, 이어 평택 포승(BIX)지구로 이동하여 개발 및 투자유치 입주기업 현황을 점검했다. 

 

위원회는 동북아시아의 허브로서 환황해권 첨단성장산업 거점 조성을 목표로 하는 경기청 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전하는 한편, 제356회 정례회 행정사무감사를 내실있게 준비할 것을 요청했다.

 

현장 점검을 마친 이은주 위원장은 “포승지구 기업 입주 수요를 고려한 산업유치계획이나 관리계획을 정비하여 투자유치를 활성화하고, 진입도로 및 공공시설 등 개발에 따른 후속 조치를 철저히 추진하여 입주기업의 편의를 높여 지구 개발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기 바란다”는 당부를 전하는 한편,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한 비대면 마케팅 강화, 신규 투자 수요 창출, 증액 투자 유도 등에 역량을 집중하여 투자 유치 성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요청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이재정 교육감, 12세 이상 코로나19 백신 접종 독려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