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흥구보건소, 치매 어르신에 따뜻한 보금자리 선물

(사)희망의 러브하우스와 주거환경개선사업 진행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1/10/21 [17:30]

기흥구보건소, 치매 어르신에 따뜻한 보금자리 선물

(사)희망의 러브하우스와 주거환경개선사업 진행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1/10/21 [17:30]

▲ (사)희망의 러브하우스 관계자들이 권모 어르신의 집을 수리하고 있다. 용인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주거환경 개선사업으로 홀로 사는 치매어르신에게 따뜻한 보금자리를 선물했다. 

 

기초생활수급자인 권모 어르신은 치매를 앓고 있는 데다 평소 심한 관절염으로 인해 거동이 어려운 상태였다. 더욱이 방문턱이 높고 바닥이 미끄러워 낙상 등 집안 곳곳에 안전사고의 위험이 도사리고 있었다.

 

이에 기흥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맞춤형 치매사례관리사업’의 일환으로 취약계층의 집을 전문적으로 수리하고 있는 봉사단체인 (사)희망의 러브하우스와 협력해 방문턱을 낮추고 장판과 벽지를 교체하는 등 환경개선공사를 진행했다. 

 

또 화장실 및 거실 내에 안전바를 설치하고, 오래된 싱크대도 새것으로 바꿨다.

 

권 어르신은 “수리비 걱정에 고칠 생각도 하지 못한 상황이었는데 마음의 걱정을 덜었다”며 “고생해 주신 많은 분들께 정말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센터 관계자는 “이번 환경 개선 공사를 통해 어르신이 집 안에서 보다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관내 치매 환자의 안전하고 편안한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맞춤형 치매사례관리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센터는 맞춤형 치매사례관리사업을 통해 집수리, 생활환경 점검, 인지재활 교육, 건강관리, 돌봄서비스 연계 등 대상자에 맞는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원시, ‘노인일자리 채용 한마당’ 개최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