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4~9월 ‘수원 확진자’ 중 92.4%는 백신 미접종자

6개월간 코로나19 확진자 4725명 중 백신 미접종자 4368명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08:59]

올해 4~9월 ‘수원 확진자’ 중 92.4%는 백신 미접종자

6개월간 코로나19 확진자 4725명 중 백신 미접종자 4368명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1/10/22 [08:59]

▲ 2021년 4~9월 수원시 코로나19 확진자 예방접종 여부 조사 결과. 수원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올해 4월부터 9월까지 수원시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4725명 중 ‘백신 미접종자’의 비율이 92.44%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4~9월 확진자 4725명 중 백신 미접종자는 4368명이었고, 1차 접종 후 확진된 비율은 5.39%(255명), 완전 접종(2차 접종, 얀센은 1회) 후 확진된 비율은 2.15%(102명)였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개인 SNS에 글을 게시하고 “예방접종은 감염 예방 효과가 90%에 이르고, 또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되더라도 위중증으로 악화하거나 사망에 이르는 상황을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며칠 후면 국민의 70%가 백신 접종을 완료할 것으로 보인다”며 “적극적으로 예방접종에 참여해주신 시민들 덕분”이라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염태영 시장은 “접종완료자가 늘어나면서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 시기도 앞당겨질 것으로 예측된다”며 “시기별 접종 대상, 일정에 맞춰 예방접종에 꼭 참여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겨울은 밖으로 헛눈 팔지 않고 안으로 귀기울이면서 여무는 계절”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