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아트센터, 11월 15~21일 '경기피아노페스티벌' 개최

대한민국 최초 단일악기 페스티벌 ‘피스 앤 피아노 페스티벌’(2011~2017)의 재탄생
박재홍, 김태형 등 국내 최고 피아니스트들이 선보이는 감동적 무대

강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1/10/25 [14:33]

경기아트센터, 11월 15~21일 '경기피아노페스티벌' 개최

대한민국 최초 단일악기 페스티벌 ‘피스 앤 피아노 페스티벌’(2011~2017)의 재탄생
박재홍, 김태형 등 국내 최고 피아니스트들이 선보이는 감동적 무대

강지현 기자 | 입력 : 2021/10/25 [14:33]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가 주최하는 <한국지역난방공사와 함께하는 2021 경기피아노페스티벌 – Touching Piano>가 11월 15일(월)부터 21일(일)까지 일주일간 경기아트센터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2021 경기피아노페스티벌>은 2011년부터 2017년까지 경기아트센터에서 개최되었던 <피스 앤 피아노 페스티벌>을 계승하는 피아노 축제다. <피스 앤 피아노 페스티벌>은 피아노에 집중하는 ‘국내 최초 단일악기 전문 페스티벌’로 예술감독 김대진과 함께 국내 피아노계를 대표하는 연주자들이 대거 거쳐 갔다. 신수정, 이경숙, 한동일 등 국내 1세대 피아니스트부터 조성진, 선우예권, 임동혁, 손열음 등 한국 최고의 피아니스트들이 무대에 오른 바 있다. 지난 <피스 앤 피아노 페스티벌>의 감동을 재현하고자 경기아트센터는 국내외에서 활약 중인 피아니스트들과 함께 <2021 경기피아노페스티벌>을 무대에 올린다. 

 

<2021 경기피아노페스티벌>은 11월 15일(월), <오프닝 콘서트>로 화려하게 축제를 시작한다. 활발한 활동을 하며 교육자와 연주자로서 대한민국 피아노계를 이끌어가고 있는 중견 피아니스트 강우성, 김준, 박진우, 한상일이 함께 무대에 오른다. 이 날 공연에서는 네 대의 피아노가 함께 연주하는 ‘베토벤 교향곡 9번 <합창>의 4악장’을 감상할 수 있다.

 

11월 16일(화)에 진행되는 축제 두 번째 무대는  <피아니스트 김태형 리사이틀>이다. 김태형은 2004년 포르투갈에서 열린 포르투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1위와 베토벤 특별상을 거머쥐며 세계무대에 이름을 알린 차세대 피아니스트다. 이번 무대에서는 슈베르트, 슈만, 스트라빈스키, 라모의 작품 등 다채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세 번째 무대인 11월 17일(수) 공연에서는 네 명의 피아니스트가 바흐 피아노 협주곡의 진수를 들려준다. 차세대 피아니스트 손정범, 이택기, 선율, 정지원이 함께 무대에 오른다. 이번 공연은 바흐의 피아노 솔로곡부터 피아노 협주곡, 2대의 피아노를 위한 협주곡, 3대의 피아노를 위한 협주곡, 4대의 피아노를 위한 협주곡을 모두 선보이는 흔치 않은 무대이다. 이번 페스티벌을 위해 구성된 16인조 ‘바흐 페스티벌 챔버 오케스트라’와 네 명의 피아니스트가 감동적이고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11월 19일 (금)에 열리는 무대는 최근 부조니 국제 피아노 콩쿠르 우승으로 세계적으로 주목 받고있는 박재홍의 피아노 리사이틀이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에 재학 중인 피아니스트 박재홍은 지난 9월 3일 제63회 부조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1위를 차지하였다. 1위 우승과 함께 부조니 작품 연주상, 실내악 연주상, 최고 순위자에게 수여하는 엘리스 타라로티 재단상, 1위에게 수여하는 키보드트러스트 발전상까지 5관왕의 영광을 차지한 바 있다. 박재홍은 이번 페스티벌에서 부조니 콩쿠르 프로그램을 선보여 콩쿠르 무대의 감동을 재현한다.

 

11월 21일(일)에는 축제의 피날레가 펼쳐진다. 피아니스트 박종훈, 김재원, 피터 오브차르프 외 6인의 피아니스트가 들려주는 <The Piano Battle Ground> 공연을 선보인다. 총 9대의 피아노로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하는 이번 공연은 ‘피아노 배틀’을 주제로 피아니스트들 간의 경쟁과 화려한 테크닉을 조명하는 무대 연출이 돋보일 예정이다. 관객들은 9명의 피아니스트들이 ‘고난도 테크닉’,‘창작곡’,‘즉흥연주’ 등의 다채로운 콘셉트로 피아노 배틀을 펼치는 모습을 관람할 수 있다.

 

한편, 모두가 함께 즐기는 페스티벌을 위해 경기아트센터는 일반인이 참여할 수 있는 <Stage for You> 행사를 준비했다. 만19세 이상 성인남녀 중 피아노를 전공하고 있지 않은 비전공자를 대상으로 하며, 온라인 연주영상 공모를 통해 선발된 최종 6인의 연주자는 마스터클래스 멘토링을 받은 후 11월 18일 (목), 경기아트센터 갤러리에서 연주를 펼친다. 연주영상은 경기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10월 31일까지 접수 가능하다.

 

이번 축제는 한국지역난방공사의 후원으로 개최된다.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친환경 에너지 공기업으로, 고효율의 열병합발전소와 신재생에너지시설을 통해 지역난방과 지역냉방, 전력을 생산 공급하여 온실가스와 미세먼지 줄이기에 앞장서고 있다.

 

<2021 경기피아노페스티벌 - Touching Piano>는 인터파크 티켓, 경기아트센터 홈페이지에서 전석 3만원에 예매할 수 있다. 다섯 개의 공연 패키지 예매 시 40% 할인 프로모션이 진행되며, 학생(초,중,고,대학생/본인) 50% 할인, 백신예방접종자 30% 할인 혜택도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겨울은 밖으로 헛눈 팔지 않고 안으로 귀기울이면서 여무는 계절”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