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애형 의원, '건강한 경기도 만들기'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과거 정치적 의제 중심 시민단체에서 환경, 인권 등 보다 미래지향적 의제를 다루는 시민단체가 출현 도모해야

유지애 기자 | 기사입력 2021/10/25 [15:53]

이애형 의원, '건강한 경기도 만들기'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과거 정치적 의제 중심 시민단체에서 환경, 인권 등 보다 미래지향적 의제를 다루는 시민단체가 출현 도모해야

유지애 기자 | 입력 : 2021/10/25 [15:53]

▲ 지난 22일 ‘사회변화에 따른 경기도 시민단체의 역할 재정립에 관한 연구’에 대한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비대면 영상의회(Zoom)로 개최했다. 경기도의회 제공     ©수원화성신문

 

경기도의회 의원연구단체 「건강한 경기도 만들기」(회장 이애형 의원, 국민의힘/비례)는 지난 10월 22일(금) 16시 ‘사회변화에 따른 경기도 시민단체의 역할 재정립에 관한 연구’에 대한 정책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비대면 영상의회(Zoom)로 개최했다. 

 

해당 정책연구용역은 현대사회의 시대정신에 부합하는 시민단체의 역할과 기능에 대한 재정립이 요구됨에 따라 우리나라 15,160개의 시민단체 중 2,371개의 경기도 시민단체를 대상으로 경기도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시민단체의 역할을 모색하고, 이들에 대한 법적․제도적 지원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되었다.   

 

연구용역 책임연구원인 용인대 박은하 교수는 경기도 시민단체의 역할 재정립에 관한 정책적 대안으로 경기도 공익활동 지원센터의 시민단체 지원 다양화, 시민단체 재정적 독립과 투명한 회계관리를 위해 가칭) 경기도 시민사회활성화모금회 설립, 인적자원 토대 강화를 위한 시민교육 확대 및 강화를 위해 가칭) 경기도 시민교육센터 설치를 제안하였다. 이에 대해 함께 참여한 송치용(정의당/비례) 의원은 경기도 내 민주시민단체 양성 및 학생들의 민주시민역량 교육을 경기도 평생교육진흥원을 통해서 실시하는 방안을 제안하기도 했다. 

 

또한, 시민단체의 효율적 지원체계 구축을 위해 현재 시민사회 활성화 및 공익활동 증진, 민관협치, 주민자치, 도민참여관, 주민참여예산, 재능기부, 마을교육공동체 등 다양한 조례로 포진되어 있는 관련 조례의 정비 필요성을 제안하였다. 

 

이어 연구단체 회장인 이애형 의원은 “오늘 연구에서 제시되었듯이 이제 우리 사회 정치적 지형이 변화됨에 따라 시민단체들의 정체성과 역할에도 변화가 요청되는 시점이다. 시민단체들의 재정적 독립과 자생적 인력 충원이 큰 과제로 이를 구현해야 과거 정치, 환경 의제 중심 시민단체에서 인간과 동물과 식물이 공존하는 환경, 인공지능 기술사회에서 인권 등 보다 중층적이고 융합적 접근을 통해 미래지향적 의제를 다루는 시민단체가 출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언급하면서 이날 연구용역 최종보고회에서 제시된 대안을 중심으로 도와 교육청의 민주시민교육 조례 등 관련 조례의 개정 여부를 검토하겠다고 밝히면서 최종보고회를 마무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겨울은 밖으로 헛눈 팔지 않고 안으로 귀기울이면서 여무는 계절”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