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용인시장 “특례시 공직자라는 자부심 갖고 최선 다해달라”

용인특례시 출범한 13일 전 부서 방문해 직원 격려

김미선 기자 | 기사입력 2022/01/13 [14:58]

백군기 용인시장 “특례시 공직자라는 자부심 갖고 최선 다해달라”

용인특례시 출범한 13일 전 부서 방문해 직원 격려

김미선 기자 | 입력 : 2022/01/13 [14:58]

▲ 백군기 용인시장이 13일 용인특례시 출범을 축하하며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용인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용인특례시 공직자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맡은바 업무에 최선을 다해 달라.”

 

용인특례시가 출범한 13일 백군기 용인시장이 전 부서를 두루 방문하고 직원들에게 이같이 말했다. 

 

백 시장은 이날 본청 2개 실, 6개 국, 2개 단, 52개 과·관, 238개 팀을 일일이 방문해 “오늘은 용인특례시가 출범한 역사적인 날”이라면서 “직원 모두 특례시 공직자라는 자부심과 긍지를 가지고 일해 달라”고 강조했다. 

 

또 맡은 바 업무에 충실하게 임해 시민들에게 특례시에 걸맞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것을 당부하고, 근무하는데 고충은 없는지 살폈다. 

 

백 시장은 “용인시는 지난해 살기 좋은 도시를 꼽는 국제대회에서 당당하게 은상을 수상하고, 올해는 특례시로 출범하며 달라진 위상을 보여주고 있다”면서 “특례시를 발판 삼아 110만 용인시민들이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명품도시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시는 용인특례시 출범에 앞선 지난 3일 ‘용인특례시 출범식 및 반도체도시 선포식’을 개최하고, 특례시라는 새로운 도시브랜드와 반도체 산업의 전략적 육성으로 ‘지속가능한 친환경 경제자족도시’로 도약할 것을 천명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오병권 권한대행, 아파트 건설현장 특별 점검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