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건설공사장 산업재해 ZERO!

건설공사장 일제 안전점검 실시

이상준 기자 | 기사입력 2021/04/14 [12:06]

안성시, 건설공사장 산업재해 ZERO!

건설공사장 일제 안전점검 실시

이상준 기자 | 입력 : 2021/04/14 [12:06]

▲ 건설공사장 산업재해 예방 현장점검 홍보물. 안성시 제공     ©수원화성신문

 

안성시는 산업재해 예방을 위해 민간·공공건설공사장에 대하여 하반기까지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은 건설공사장 총 657개소에 대해 추락, 붕괴, 끼임 등 위험사항을 사전 점검하여 개선조치를 취함으로써 건설공사장의 산업재해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근로자가 안전하게 작업할 수 있는 근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민간건설공사장 420개소는 9월 30일까지, 공공건설공사장 237개소는 12월 31일까지 진행된다.

 

특히, 이번 점검은 시민안전과 및 7개 유관부서와 사업장 소재지 읍면동 산업팀 등이 함께 실시하며, 사업장 중 긴급한 위험이 있는 현장의 경우 고용노동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과 연계하여 즉시 개선토록 조치하고, 현장 확인 후에도 개선조치 없이 작업을 강행하는 사업장에 대해서는 집중지도 대상으로 분류하여 유관기관과 합동점검을 실시하는 등 엄중 조치할 계획이다.

 

현재 시는 관내 주요구간별 현수막 게시 등을 통해 안전점검에 대한 홍보를 실시하고, ‘노동안전지킴이’를 활용하여 사업장별 관리소장, 사업주 등에게 홍보전단을 배포하고 있다.

 

김보라 시장은 “건설공사장은 산업재해가 가장 빈번하게 발생하는 대표적인 사업장이지만 그동안 안전사각지대로 방치되는 경우가 많았다”면서 “앞으로는 안전모, 안전화 등 안전보호구를 비롯하여 산업안전보건법 준수여부를 세밀하게 살핌으로써 안전한 근로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시에서 지속적이고 철저한 사전점검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프로파일러 권일용·가수 노지훈·국악인 송소희·배우 이문식 ‘경기도 홍보대사’ 위촉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