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민주당 대표단, 국토위 국감장 앞에서 “정쟁국감 중단” 피켓시위

"정치적인 목적으로 지사를 흠집내기 위한 정쟁 국감을 당장 중단해야"

유지애 기자 | 기사입력 2021/10/20 [15:22]

경기도의회 민주당 대표단, 국토위 국감장 앞에서 “정쟁국감 중단” 피켓시위

"정치적인 목적으로 지사를 흠집내기 위한 정쟁 국감을 당장 중단해야"

유지애 기자 | 입력 : 2021/10/20 [15:22]

▲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 대표단이 20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경기도 국정감사장이 설치된 도청 신관 현관에서 ‘정략적인 국정감사 중단'을 촉구하는 피켓 시위를 벌였다. 경기도의회 제공     ©수원화성신문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더불어민주당(대표의원 박근철, 의왕1) 대표단은 20일(수)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경기도 국정감사장이 설치된 도청 신관 현관에서 ‘정략적인 국정감사 중단“을 촉구하는 피켓 시위를 벌였다. 

 

이날 피켓 시위는 지난 18일(월)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경기도 국감에 이어 진행되었고, 박근철 대표의원을 비롯해 23명의 대표단 및 소속 의원들이 함께 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도의원들은 국정감사장에 출입하는 국회의원들을 향해 “정쟁국감 규탄!!!”, “정쟁중심 국감 중단!!!” 등의 피켓을 들고 정치적 목적의 국감 진행을 반대하는 목소리를 높였다. 

 

박근철 대표의원은 “지난 18일(월) 진행된 행정안전위원회 경기도 국감에서 국민의힘 의원들은 국정감사 본래의 목적보다는 정치공세를 위해 감사 범위에서 벗어난 대장동 관련 질의만 하였다. 그마저도 사실관계가 확인되지 않은 가짜 사진으로 지사 개인에 대한 인신공격을 하기도 했다”면서 “정치적인 목적으로 지사를 흠집내기 위한 정쟁국감을 당장 중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8일(월) 진행된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경기도 국감에서는 질의내용 대부분이 행안위 국감과 관련없는 대장동 관련 질문이 이어졌고, 김용판 의원은 가짜 사진으로 이재명 지사의 조폭 자금 연류설을 제기하여 국민들의 거센 비난에 휩싸이기도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이재정 교육감, 12세 이상 코로나19 백신 접종 독려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