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어린이박물관 개관 10주년 기념 음악회 비대면으로 변경

강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1/10/20 [16:57]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개관 10주년 기념 음악회 비대면으로 변경

강지현 기자 | 입력 : 2021/10/20 [16:57]

경기문화재단 경기도어린이박물관(관장 표문송)은 오는 10월 24일(일), 10월 31일(일)에 《뒤죽박죽 어릔이 음악회-엄마의 노래》란 주제로 음악회를 개최하기로 하였으나, 거리두기 강화 지침에 따라 비대면으로 공연을 변경한다.

 

이번 <엄마의 노래>는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개관 10주년을 기념하여 지난 10년간 박물관과 함께 해온 어린이 가족, 특히 엄마들에게 감사와 보답의 의미로 기획된 노래와 공연이다.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엄마 가수들이 자신의 육아경험과 아이들에게 전하고 싶은 이야기를 노래로 직접 만들어 부르고 음반으로 만드는 일련의 프로젝트가 최종적으로 공연을 통해 완성된다. 이번 공연은 기관과 민간분야, 그리고 관람객 3자간의 협업을 통해 복합 문화예술 콘텐츠 창작이라는 성과를 만들어 낸 사업으로, 특히 관람객이 적극 참여해 창작의 과정에 참여해 결과물을 만들어 낸 것에 큰 의의가 있다. 코로나로 모두 힘든 이 시기에 엄마로서 살아가는 어려움과 그럼에도 지켜가는 행복, 사랑, 책임감 등등의 이야기를 통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고 치유하는 과정을 담은 노래가 박물관 관람객 뿐 아니라 우리 시대의 모든 엄마와 가족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줄 것으로 기대한다.

 

깊어가는 가을 10월의 마지막 날, 경기도어린이박물관에서 펼쳐지는 엄마들의 고백은 영상으로 촬영하고 향후 ‘어박TV’ 유튜브에서 만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겨울은 밖으로 헛눈 팔지 않고 안으로 귀기울이면서 여무는 계절”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